2017년 11월 23일 (목) | 단기 4350년 11월 23일 (목)
 
코리안스피릿을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로그인 / 회원가입
> 문화
제18회 장애인영화제 대상에 '옆집'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06  22:14:31
정유철 기자  |  k-spirit@naver.com

4일간 진행된 ‘제18회 장애인영화제’가 지난 10월 28일 오후 4시 롯데시네마 합정 3관에서 폐막식을 열고 PDFF경선 시상이 진행됐다. ‘제18회 장애인영화제’ 대상은 성승택 감독의 <옆집>이 거머쥐었다.


우수상은 배경헌 감독의 <가까이>, 인권상은 이한종 감독의 <나와 함께 블루스를>, 신인감독상은 정인석 감독의 <사슬>에게 돌아갔다.

 관객심사단상은 영화제 기간 동안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의 현장투표를 통해 가장 많은 지지를 받은 작품이다. 올해는 김재영 감독의 <벌새>, 지용구·김한나 감독의 <호매실로맨스>가 차지했다.

심사위원단은 올해 13편의 경쟁작은 어느 해보다도 흥미롭고 다양한 방식으로 ‘장애’ 이슈를 재현한 작품들이었다고 평가했다.  긴 시간 동안 자신의 이웃인 장애인 시설을 바라보고, 기록하며 관계 맺었던 결과물인 장편 작품 <옆집>은 다큐멘터리 방식을 통해 우리 사회에 만연한 장애에 대한 그릇된 편견과 호기심을 극복하고자 하는 시선으로 시작된 작품이라 설명했다.

 

시상식이 진행된 후에는 대상으로 선정된 화제작 '옆집'이 상영됐으며, 폐막작 상영을 끝으로 제18회 장애인영화제는 화려한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한편, “눈으로 듣고 귀로 보고 마음으로 하나되는 영화축제“라는 캐치 프레이즈로 매년 가을에 열리고 있는 장애인영화제는 올해 ‘우리를 영화로 피우리라’는 주제로 10월 25일부터 10월 28일까지 롯데시네마 합정 3관에서 열렸다.

< 저작권자 © 코리안스피릿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0
0
정유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본 기사
1
“학교 내 단군상 철거… 역사교육이 문제다”
2
충북 음성에서 첫 국학기공대회 열렸다
3
아버지의 특별한 팔순 잔치
4
제16회 경남국학기공협회장기 국학기공대회 성료
5
포항 지진피해 이재민 위해 힐링봉사
6
부여-백제-가야-야마토왜를 잇는 천손사상, 동아시아 평화정신의 뿌리로 조명되다
7
"우리는 살기좋은 영천시를 만드는 지구시민 친환경 강사"
8
신명나는 놀이, 화합 한마당
9
제8회 천안시 국학기공대회 성료
10
전남국학기공협회장기 겸 여수시국학기공협회장기대회 성료
2017.11.23 목 17:20
명칭 : 국학신문사(주) | 등록번호 : 서울아01104 | 등록일자 : 2010년 01월18일 | 제호 : 코리안스피릿 | 발행ㆍ편집인: 고훈경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정유철
주소 : 06103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317(논현동) | 발행일자 : 2006년 10월 3일 | 전화번호 : 02-2016-3041 | Fax: 02-2016-3049
Copyright © 2006 - 2012 코리안스피릿.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ikoreanspirit.com